홈으로 > 합기도 > 상세보기
‘합기도 어린이 탑승차량ㆍ스크린야...
[아유경제=정진영 기자] 현행법상 체육시설이 아닌 합기도차량도 앞으로 `어린이 통학차량`으로 등록돼 각종 안전관리 의무가 적용된다. 또한 스크린야구장ㆍ실...
‘합기도 어린이 탑승차량ㆍ스크린야구장ㆍ...
[아유경제=정진영 기자] 현행법상 체육시설이 아닌 합기도...
정진영 기자2018-08-06
2018-06-08 23:06:36
“무예”를 통해 “효”를 실천한 “孝메달 리스트” 화제
조회수 959 추천수 48 댓글수 0 스크랩수 0
   이종현
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신고하기
상품가격 0 판매자 연락처 : /
안전거래를 이용하지 않는 게시물은 거래 안전을 보장할 수 없습니다.

 “장애2급이신 아버지와 지적장애 3급이신 어머니를 지켜드리기 위해 합기도를 시작했습니다...”

 

2016 청주세계무예마스터십 대회가 다양한 에피소드를 낳고 있는 가운데, 지난 9월 5일 연무 경기에서 동메달을 수상한 한 대학생의 효행심이 주위에 전해지면서 훈훈한 화제가 되고 있다.
 
U1대학(前 영동대학교) 경찰경호무도학과에 다니는 하대봉(24세) 학생은 충북 영동의 장애인 부모사이에서 태어났다. 경제적 어려움은 물론 주위의 곱지않은 시선 등 냉혹한 현실을 이겨내고, 부모님을 존경하며 행복한 가족 구성원으로서 밝고 곧게 자랄 수 있었던 것은 바로 “武藝의 힘”이라고 말한다.
 
학비를 벌어가며 무예를 익히면서 “열심히 공부하고 운동하는 것이 부모님을 지킬 수 있는 최선의 방법이라고 생각하고, 힘들때는 더 열심히 운동 했다”면서 무예에 대한 꿈을 버리지 않았고, 이번 청주세계무예마스터십 대회에 참가하여 연무 남자 맨손복식에서 동메달을 차지하는 영광을 안았다.
 
합기도 공인4단인 하대봉 학생은 서울 등 대도시로 진출하여 합기도 사범이 되는 것이 꿈이지만, 고향에 계신 장애인 부모님과 함께 살고싶어 충북 영동소재 보안업체에 입사지원서를 제출하고 현재 면접을 기다리고 있는 중이다.
 
가장 큰 소망은 “부모님이 더이상 아프지 않고 지금처럼 살았으면 좋겠고, 이게 나에게는 가장 큰 바램이다”라고 말하며 부모님에 대한 깊은 사랑과 끝까지 부모님을 돌봐야 한다는 효행심이 느껴진다.
 
부모님에 대한 효행심이 갈수록 희박해지고 있는 작금의 세태를 감안할 때 “武藝”를 통해 “孝”를 실천함으로써 “孝”와 “武藝” 가 같은 길임을 보여주는 좋은 사례가 아닐 수 없다..
 
이 학생의 미담을 소개한 U1대학교 오세용 교수는 “어려운 학생들의 본보기가 될 만한 학생의 사례가 청주세계무예마스터십을 통해 알려져, 모든 것이 풍부함에도 행복을 느끼지 못하는 다른 사람들에게 귀감이 되기를 바란다”고 전했다.

 


2016년 9월 8일 한국농어촌경제 
이 종 현  기자
kffehp@naver.com
[저작권자 ⓒ 한국농어촌경제
http://www.kffe.kr 무단전재 및 금지 




 

위 항목을 (거래금지 항목 포함) 허위작성, 임의삭제, 판매정보 부족시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.
추천 스크랩 소스보기
목록
글쓴이가 작성한 글 + 더보기
게시판명 제목 조회수 추천수 등록일
게시물이 없습니다.
추천게시글
핫이슈
가장 많이 본
오픈마켓
  • 프리미엄 : 등록된 상품이 없습니다.
  • 프리미엄 : 등록된 상품이 없습니다.
  • 프리미엄 : 등록된 상품이 없습니다.